거류서배(去留舒配) 『사주첩경(四柱捷徑)』 > 역학 고서

본문 바로가기

거류서배(去留舒配) 『사주첩경(四柱捷徑)』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4-08-09 12:31 조회5,676회 댓글0건

본문

자강(自彊) 이석영(李錫暎) 『사주첩경(四柱捷徑)』
 
 
■ 거류서배(去留舒配)
 
거류서배란 거할 자는 거하고 유할자는 유하고 짝이 되는 자는 짝을 지어 살관이 잘 조정되어 있다는 뜻이다.
이 거류서배란 거하는 자 유하는 자 서배(짝 짓는 것)하는 자로써 삼자가 있어야 된다.
다시 말하여 살이 둘에 관이 하나라던가 아니면 관이 둘에 살이 하나라던가, 이렇게 삼자로 구성되는 것인데 살이나 관중에 그 하나는 충 또는 극을 당하여 거하고 관살중 또하나는 합이 되어 있고 또 관살중 하나는 머물러 있는 경우를 말하여 거류서배라고 한다.
고로 전번 거관유살이나 거살유관은 관과 살이 거류(去留) 2종으로써 성립 되었지만 이 격은 서배가 하나 더 있어 3종으로 이루어 지는 것이 차이점인 것이다.
따라서 조정이 잘못된 명은 관살이 셋씩이나 있어 관살 혼잡으로 신약하여 살중신경(殺重身輕)으로 파란만장과 고액이 연첩되는 것이며 여명은 중가(重嫁) 삼가(三嫁)로 일신이 부정(不停) 될 것은 사실이지만 이 거류서배가 잘 이루어진 사주는 그 관살조정이 잘 이루어져서 도리어 부귀하고 복록을 누리게 되는 것이다.
그러므로 이 법을 모르는 술자(術者)들은 흔히 多 관살이 되어 대 불길 하다는 등으로 오단을 내리는 일이 비일비재 하게 되는 것이다.
가령 辛亥년 丙申월 甲寅일 癸酉시라면 년상 신금 관은 월상 병화와 신병합으로 배필이 되었고(서배) 월지 신금 살은 일지 인이 충거 시켰으며(거) 시지 정관 유금만이 머물러(留) 있게 되니 이것은 분명 년월이 짝하고 일월이 충거하고 시간 관이 유하고 있어 거류서배의 정례인 것이다.
이런 사주를 여자의 경우 관살이 셋이나 있다하여 여러번 개가 한다고 단정을 내려서는 안 되는 것이다.
 
斷曰: 去留舒配는 紛爭調整이라 明辨重輕에 富貴를 自覺이라.(단왈: 거류서배는 분쟁조정이라 명변중경에 부귀를 자각이라.) 단언하면: 거류서배는 분쟁을 조정하는 것이라 밝게 무거움과 가벼움을 분별함에 부귀를 스스로 깨닫는다.
 
[주석] 살중신경(殺重身輕): 살은 무겁고 일간은 신약함.
중가(重嫁): 두 번 결혼함.
부정(不停): 한 곳에 머무르지 못함.
 
게시물 검색
  • 동영상 강의
  • 강의교재
  • 자주하는 질문
  • 이용안내
  • 즐겨찾기

top